풍성한 숲에는 새와 짐승들이 모이는 들새들의 낙원으로 버드 워칭의 명소로도 알려져 있다. 산책로를 천천히 걸으며 맑은 새소리에 귀를 맑게 하고 싶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