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테야마와 알펜 루트의 역사

종교적인 땅이토지였던 다테야마

P다테야마는 신이 있는 산으로써 숭배되어 졌던 한 편, 산록의 화산성의 특이한 자연 경관은 사람들에게 불교의 “지옥”을 연상 시켜 아귀밭, 지옥계곡, 피연못 등 다수의 “지옥”에서 유래된 지명이 남아있습니다.
17∼19세기에는 후지산, 하쿠산과 더불어 일본 3대 영산으로서 수행자가 많이 찾아 왔습니다.

근대 등산의 막을 열다

19세기에 만들어진 다테야마신앙은, 눈 앞에 펼쳐지는 산들의 웅대한 경관을 자연 그대로 느끼려 하는 기풍을 만들었고, 이어서 영국의 등산애호가들이 잇따라속속 찾아오게 되었습니다. 그 후 일본인이나 여성의 등산도 활발하게 이루어행하여졌습니다.

구로베댐의 개발

제2차세계대전후 급속한 경제부흥을 한 일본은 전기부족이었고그것을 보충하기 위해서 수력발전소로 건설되어졌습니다. 완성되기까지 7년의 기간(1956〜1963)과 513억엔의 비용과 연인원 1,000만인의 노동력이 필요하였고 171인의 순직자도 나왔습니다. 최대의 난관이 현재 간덴터널 트롤리 버스가 달리는 터널공사였습니다. 매초 660리터의 지하수와 대량의 토사가 방출되는 지점에서는 80미터를 파는데 7개월이나 걸렸습니다.
구로베댐 건설의 드라마는 미국의 후버댐처럼 일본내에서 화제가 끊이지 않았고, 영화“구로베의 태양”에서 당시 톱스타들의 박진감 넘치는 연기가 유명합니다.